국내암정보

암환자 피로 주 원인 '치료 부작용','수면부족','불안'

건강사랑 0 1094
"암환" 관련글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암치료를 다 받아도 독한 치료를 받는 중이 몸이 쇠약해져 극심한 피로로 일반적인 생활을 못 한다고 합니다. 실제로 암 생존자 41퍼센트가 피로로 고생을 한다는 보고이며, 일반인과의 피로 보다 강도가 심하며 이로인해 정상 생활이 힘들다고 호소를 합니다. 


이러한 암환자 만성피로가 지속되면, 결국 신체 면역력이 떨어져 건강 뿐만 아니라 암의 재발과 전이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따라서, 이번 주제는 암환자 피로에 대한 이해와 관리 방법에 대해 설명을 하고자 합니다.


암성피로란


암으로 인한 피로 그러면 보통 단순히 많이 졸리다 정도가 아닌 생활을 할 수가 없을 정도의 강한 피로가 오는 경우도 많고요. 암성 피로는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암 자체 때문에 나타나는 아주 안 좋은 종류의 증상이 강하게 나타나는 그런 종류의 피로입니다. 


암성 피로는 더 안좋은 영향을 미치는 것을 만들어 몸에 뿌려대고 간에서는 이것을 해독하기 위해서 움직이다 보니 몸이 점점 피곤해지는 것이죠. 왜냐하면 한 쪽에서는 몸에 좋지 않은 것을 만들고, 한 쪽에서는 이를 처리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만드는 것도 처리하는 것도 에너지가 많이 드니까 몸이 가만히 있어도 괜히 쓸데 없이 에너지를 쓰게 되는겁니다. 


그러면서 점점 살이 빠지고 체력이 쳐지고 피로감이 쌓이는 것이 기전으로 나타난다고 보시면 됩니다. 이러한 암성 피로는 전체 암 환자의 90% 이상에서 찾아볼 수 있는데요. 특히 뼈전이 환자 분들 중에서는 약 75% 이상이 암성 피로를 다른 피로와 분리해서 느낄 정도로 확실하게 느낀다고 합니다.

암환자 피로를 가중 시키는 치료들

이런 암성 피로외에 암환자를 만성피로감을 느끼게 하는 요인이 있는데, 치료 과정과 덧붙여져서 우리 몸을 회복하는 과정에서 더 심해지는 계기들도 있습니다. 

수술 후 피로


대표적인게 수술이며 암 수술은 결코 작은 수술도 아니거니와 그 수술을 받기까지 준비 작업들을 굉장히 많이 합니다. 그러다 보니 심리적으로 굉장히 위축되고 긴장이 많이 된 상태로 수술을 받고 나오시게 되어서 수술이 몸에 주는 충격을 제외 하 고라도 그것만 해도 몸에 굉장한 긴장감을 줄 정도에 이런 준비들이 끝나고 나서 굉장히 피곤해지는 그런 것들도 있습니다.



수술 후에, 수술 과정에서 다른 약물들이 많이 들어가서 그걸로 인해 몸에 충격이 들어가던지, 단순히 절개하면서 피도 흘리고 다시 봉합이 되고 이 과정에서 몸에서 고쳐야 될 것들이 굉장히 많아져요. 그런것들을 고치느라 더 많은 체력을 소모했다던지 수술하고 앞 뒤에는 피로도가 확 높아지는 계기가 되기도 합니다.

항암치료 후 피로


항암도 마찬가지로 항암 부작용 중에 대표적인 부작용이 피로인만큼 항암 하면서 약재 때문에 몸에 부작용이 다른 종류의 부작용이 오면서 피로가 더 누적되기도 하고 , 약재 자체로 피로감이 증폭된다고 하고요. 보통은 항암제를 쓰신 후에 언제 제일 피곤하시느냐 물어보면 초기에는 다른 증상들이 더 심하기에 피로감이 제 1호소가 아닌 경우가 많습니다. 


그 증상들이 가라앉고 항암맞고 1,2주 정도가 지났을 때 혈구 수치가 바닥으로 내려오면서 혈구가 바닥을 찍고 회복하면서, 이때 피로 증상이 제 1호소가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론 혈구 자체가 깨졌다는 것이 몸에 심한 피로를 주기는 합니다. 하다못해 빈혈만 조금 있더라도 기본적인 피로도가 올라갑니다.

방사능 치료 후 피로

방사선치료도 마찬가지로 당연히 피로도를 많이 높입니다. 쏘일 때는 특별히  굉장한 통증을 유발하거나 맞는 순간 눈에 보이는 확 변화가 나타나지는 않지만 방사선이 관통하는 지역은 암세포 뿐만 아니라 다른 세포들도 손상을 많이 입습니다. 


몸이 파괴가 됐으니 다시 복구를 해야 하며,  부서진 것을 고치느려고 수많은 영양소와 에너지를 마구마구 집어넣기 때문에 방사선 치료를 하고 나서 그 뒤에는 몸이 당연히 피로도가 많이 올라갑니다. 마치 극심한 운동을 하고 난 다음 날 인 것처럼 피로도가 쫙 올라가게 됩니다.

암환자 피로관리

암환자의 운동관리

적당한 운동은 암환자의 피로를 다스릴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하지만 갖은 치료로 몸이 쇠야개진 암환자는 일반인들과는 달리 강도가 약한 운동을 조금씩 늘리는 방법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운동시간은 처음에 30분 이상하면서 점차 60분까지 늘려나가되 처음부터 한번에 30분을 지속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10분씩 3번과 같이 나눠서 운동량을 맞추는 것이 좋습니다.



[걷기 좋아]

암환자가 많이도 하고, 추천하는 기본적인 운동은 걷기 입니다. 특히 공기가 좋은 산에 힘들지 않은 등산이나, 산책을 즐기는 것은 암환자에게 매우 좋다고 합니다.

[근력 운동은 필수]

암환자가 전신이 피곤한 이유는 근력이 떨어진 원인도 있습니다. 따라서, 암환자는 적절한 근력 운동을 꾸준히 하는 것이 좋습니다. 근력 운동이 당장 떨어진 환자에게 고강도 근력 운동 보다는, 처음에는 밴드나 짐볼 등을 이용해 부상의 위험을 줄이고 쉽게 할 수 있는 소도구 운동부터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

암환자 수면관리

암환자의 피로에는 불면으로 인한 잠을 많이 못자서 생긴 피로도 상당하다고 합니다. 따라서 밤에 자고 아침에 일어나는 것이 신체에 좋기에, 암환자는 긴 낮잠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잠을 쉽게 이루기 위해 따뜻한 잠자기 한 두시간 전 따듯물로 반신욕을 하는 것도 좋습니다.

수술 후에, 수술 과정에서 다른 약물들이 많이 들어가서 그걸로 인해 몸에 충격이 들어가던지, 단순히 절개하면서 피도 흘리고 다시 봉합이 되고 이 과정에서 몸에서 고쳐야 될 것들이 굉장히 많아져요. 그런것들을 고치느라 더 많은 체력을 소모했다던지 수술하고 앞 뒤에는 피로도가 확 높아지는 계기가 되기도 합니다.

항암치료 후 피로

항암도 마찬가지로 항암 부작용 중에 대표적인 부작용이 피로인만큼 항암 하면서 약재 때문에 몸에 부작용이 다른 종류의 부작용이 오면서 피로가 더 누적되기도 하고 , 약재 자체로 피로감이 증폭된다고 하고요. 보통은 항암제를 쓰신 후에 언제 제일 피곤하시느냐 물어보면 초기에는 다른 증상들이 더 심하기에 피로감이 제 1호소가 아닌 경우가 많습니다.


그 증상들이 가라앉고 항암맞고 1,2주 정도가 지났을 때 혈구 수치가 바닥으로 내려오면서 혈구가 바닥을 찍고 회복하면서, 이때 피로 증상이 제 1호소가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물론 혈구 자체가 깨졌다는 것이 몸에 심한 피로를 주기는 해요. 하다못해 빈혈만 조금 있더라도 기본적인 피로도가 올라갑니다.

암환자 불안관리

암환자가 잠을 못자는 이유는 꼭 통증만은 아니고, 오히려 대부분은 앞날에 대한 불안과 함께 많은 걱정으로 잠을 못 이루는 경우가 더 많다고 합니다.

마음을 관리하기 위해 명상을 꾸준히 연마 하는 것이 좋습니다. 생각이 많아진다면 밖으로 나가 잠깐 걷기를 하는 것도 좋습니다. 또한 일기를 자기전 쓰는 습관을 가진다면 본인의 생각이 정리되고 그에 따른 불안이 감소한다고 하니 실천을 해 보시길 권장합니다.

암환자 음식관리

[비타민C]

기본적으로 암환자는 영양이 고른 식단을 꾸준히 섭취하는게 가장 좋습니다. 더불어 피로 관리까지 생각한다면 가장 먼저 비타민c를 섭취하는 게 좋습니다. 특히 비타민C는 강력한 항산화제로써 피로로 인해 생기는 체내 활성산소를 제거하며, 면역력을 증강시켜 피로로 인해 생길 수 있는 면역력 감소를 줄이는 역할을 합니다. 또한 비타민C는 (완전 하지 않지만) 비타민D  다음으로 암환자가 항암을 위해 꼭 섭취해야 할 비타민이기도 합니다.

비타민C는 과일에 가장 많습니다 하지만 매일 과일 섭취가 어렵다면 영양제로도 암환자에겐 무관하니 고용량의 비타민C를 섭취해도 되겠습니다.

[해산물-타우린]

피로 해소에 도움되는 영양소 중 대표적인 게 '타우린'입니다. 타우린은 아미노산의 일종으로, 피로 회복, 심장 근육 강화 등의 효과를 낸다고 합니다.

[미역귀 - 후코이단]

타우린은 해산물에 생선, 조개, 오징어, 게, 다시마, 미역 등에 많으며 이들 식품은 암환자에게도 좋은 음식들이기도 합니다. 특히 미역,다시마등의 갈조류는 타우린도 풍부할 뿐만 아니라 암세포를 자살로 유도 하는 ‘후코이단’이란 성분도 있어서, 전이-재발을 예방하는 암환자에게 필수적으로 권장하는 성분이기도 합니다.

항암등대
후코이단 효능 : 암세포 사멸 유도, 전이 억제하고 암치료제에 시너지 효과를 준다
후코이단,암세포전이를 막고암치료제와 시너지효과 준다후코이단이란 후코이단의 기원후코이단은 미역,다시마,톳등 갈색의 해조류에서 발견되는 후코스가 풍부한 황산화 다당류를 일컫습니다. 후코이단은 일본 오키나와에서 암 발병률이 낮은 이유를 조사하던 킬린 박사(Dr. Kylin)가 1913년 처음 소개했습니다. 그 후로부터 후코이단의 생물학적 활동을 밝히기 위해 14…

 


*아래 단어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로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