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행암 완치, 항암제로만 완치가 될까

국내암정보

진행암 완치, 항암제로만 완치가 될까

건강사랑 0 145

(광고) 네이쳐메딕AHCC후코이단 무료샘플 >>바로가기



흔히들 4기암이라든지 전이성이 있는 암이나 재발암은 수술적 치료가 어려운 상태이며, 항암치료만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현대 의학으로서 항암제 치료만으로 진행암 완치는 어디까지 가능할까요? 



항암제 치료의 시기

암을 새로 진단받게 되면 흔히들 1기부터 4기까기 나눕니다. 1기부터 3기까지는 국소질환이기 때문에 수술이나 방사선 치료에서 완치될 확률이 높습니다.  그러나 4기인 경우 대부분 전이가 있거나 처음 수술이나 방사선 치료를 받은 다음에 재발한 환자들이 대부분입니다.  


이러한 경우 전신질환이라 항암제 치료를 하게 되는데 이런 4기 암 환자도 항암제 치료만으로 완치될 수 있는가는 치료의 역사를 볼 것 같으면 역사적으로 수술이 제일 먼저 발달했습니다. 그리고 기술적으로도 완전 적립이 됐고 그 이후 방사선 치료가 도입이 됐고 항암제가 암치료 영역에 도입된 것은 2차 대전 이후입니다. 


그 이전에는 약으로 암을 치료한다는 것은 거의 시도되지 않았습니다. 우선 세포독성 항암제 만으로도 많은 종류의 암에서 전이가 있더라도 완치를 기대할 수 가 있습니다. 악성림프종, 생식세포종, 난소암, 융모상피종은 항암제 만으로도 완치를 기대할 수 있는 대표적인 종양입니다.


방사선 치료와 항암제 치료를 병행해서 완치를 기대할 수 있는 종양은 두경부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항문암 등이 있겠습니다. 또 수술을 한 다음에 암 재발을 억제할 목적으로 사용해서 치료성이 향상된 대표적인 종양으로 대장암 등이 있습니다. 아주 고농도의 항암제를 사용한 다음에 조혈모세포이식을 잇따라 시행해서 재발된 급성백혈병을 완치한 환자들이 보고되고 있습니다. 


악성림프종, 만성골수성백혈병을 앓는 일부 환자에서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전이가 있거나 재발한 경우 항암제 치료를 하더라도 완치가 되지는 않는 그렇지만 생명은 연장할 수 있는 종류로는 위암, 부신암, 신장암, 방광암 등이 있습니다. 어떤 종류의 항암제를 사용하더라도 전이가 있는 경우 췌장암이나 담관암은 잘 반응하지 않고 있습니다. 



 치료성과

 세포독성항암제

 표적항암제

 면역항암제

 아주우수

급성림프구성백혈병,악성림프종,

생식세포정,소아암,난소암,

융모상피종 

 만성골수성백혈병 위장관기질종양

 악성흑색종

 우수

두경부암, 유방암, 비소세포폐암(3기), 소세포폐암, 자궁경부암, 항문암

 비호지킨림프종 유방암, 폐암(EGFR+선암), 폐암(ALK+선암)

 비세포폐암,방광암,호지킨림프종,두경부암

 보통

위암,부신암,신장암,자궁내막암, 방광암, 성인육종

 대장암,신장암

 신장암,위암,대장암,간암,Merkel cell carcinoma, 자궁경부암, 종격동림프종 소세포폐암

 열악

 췌장암,담도암,침샘암



항암제는 2차 대전 이후 사용하기 시작한 대표적인 세포독성항암제입니다. 그러다가 1990년대 후반에 표적항암제가 도입되었으며 최근에서야 면역항암제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세포독성항암제를 사용한 성적표를 말씀드렸는데, 최근에는  표적항암제 성과도 기대할 만합니다. 표적항암제의  경우 만성골수백혈병이나 위장관기질종양에서 매우 우수한 성적을 보였고 유방암, 폐암에도 좋은 성적을 보였습니다. 


그러나 대장암에서 고비용에 비해 큰 효과가 없어 이 치료법에 대해서는 아직 논란이 있습니다. 따라서 표적항암제가 모든 병에 우수한 약은 아닙니다. 면역항암제도 마찬가지입니다. 면역항암제는 역사가 매우 짧아 축적된 자료가 적으나 악성혹색종, 비소세포폐암에서 우수한 성적을 보이고 있습니다. 

정리하면,


내용을 정리하자면 전이암이나 재발암일지라도 약을 적절히 사용하면 완치할 수 있습니다. 굳이 표적치료제나 면역항암제를 쓰지 않고 과거부터 써오던 세포독성항암제 만으로도 급성림프구성백혈병, 악성림프종, 생식세포종, 소아암, 난소암까지는 완치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표적항암제가 들어오면서 만성골수성백혈병, 위장관기질종양에서는 대부분의 환자에서 완치를 기대할 수 있는 만큼 성적이 많이 개선되었습니다. 단, 어떤 종류의 항암제를 쓰더라도 잘 안 듣는 종양들이 있습니다. 현재로서는 췌장암, 담도암, 침샘암들이 그러한 암입니다.





*아래 단어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로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