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암환자 수술 또는 비수술, 정말 중요한 것은

국내암정보

고령 암환자 수술 또는 비수술, 정말 중요한 것은

건강사랑 0 802


고령 암환자 수술 또는 관리치료(비수술) 장점과 단점  


 

고령 암환자의 고민

고령의 노인이 암에 걸렸을 경우 선택의 기로에 놓이게 됩니다. 체력을 고려하여 항암치료만 해야할지 아니면 수술을 통해 원천적인 완치로 나아가야 할지 고민에 빠질 수 밖에 없습니다.

고령 암환자 비수술적 치료

단순하게 수명을 연장하는 것에 중점을 맞출 것인지 아니면 삶의 질로 따져 조금 힘들더라도 수술 없이 편안하게 생활 할 수  있는 것을 추구하는 인지에 따라서 달라질 수가 있습니다. 


수술을 하겠다고 한다면 아무래도 고령의 나이로 인한 회복적인 문제에 대해서는 미연에 대책을 세워두고 진행을 하는 것이 현명합니다. 기능의학의 도움을  받는다거나 한방치료를 통해서 떨어진 기운을 빠르고 효과적으로 회복시켜주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고령 암환자 수술

또 한편의 시각에서는 고령 암환자 수술 또는 관리치료에 대해서 수술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시각도 있습니다. 의학적으로 많이 발달을 한 현 상황을 고려하여 조금이라도 더 나은 여생을 보내려면 수술을 고려하는 것이 더욱 현명한 판단이라는 의견도 나오는 상태입니다.  


 

최근에는 로봇을 통해서 진행하는 수술법도 있기 때문에 사람보다 더욱 정교하고 면밀한 진행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이러한 의견도 아예 설득력도 있는 편입니다.

암마다 다른 수술 후 회복에 주의해야

살제로, 대장암-위암 초기의 경우 80세 이상 환자가 수술을 하더라도  80세 이전 환자와 생존율에서 큰 차이가 없다는 보고가 있습니다. 그만큼 의학 기술의 발전으로 수술로서의 완치 가능성도 높은것이 사실입니다. 단, 여전히 폐암에서는 수술 보다는 비수술 치료가 나으며, 또한 일반적으로 80세이상 암환자의 암 병기가 3기 이상이 많다는 것을 고려해야 할 것입니다.

'수술적 선택' 체력과 면역력에 신경 써야

만약에 수술을 하겠다고 한다면, 환자의 체력 관리가 매우 중요합니다. 수술전후에 환자분의 기력을 증진시키거나 체력을 올릴 수 있는 치료들, 영양 문제 등을 잘 해결할 수 있는 기능의학의 도움이나 한방치료들을 받아보시면 도움이 되실거라 생각합니다.  

'삶'의 질로서 수명 연장 고려해야

수술에서 수명 연장만을 본다면 수술을 하는 것이 맞습니다. 하지만 단순히 수명 연장이라는 뿐만 아니라 삶의 질까지를 고려하여 '수술'을 선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암환자가 알아야 할 미역, 미역귀의 항암 효능
사이트 바로가기
»

*아래 단어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로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