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암정보

항암치료 후 탈모 관리, 회복 기간은?

건강사랑 0 11694

(광고) 네이쳐메딕AHCC후코이단 무료샘플 >>바로가기



암환자 탈모와 모발 관리




-암환자의 탈모 원인



항암 치료의 종류는 크게 표적치료 및 표준치료로 나눌 수 있습니다. 대개 활용하게 되는 표준치료를 받게 된다면 암환자의 암세포를 비롯하여 기존 정상 세포까지 영향이 끼치게 되어 머리카락을 유지하는 입모근의 기능이 약화합니다. 그리하여 암환자의 탈모가 진행되는 것입니다. 


이는 항암 치료 중 일어나는 부작용 중 하나 입니다. 높은 확률로 일어나는 부작용이 탈모라고 하지만, 이중에서도 유방암의 항암 화학요법으로 anthracycline(AC) 요법과 taxan 종류의 항암제가 쓰인다면 탈모는 불가피합니다. 


비단 항암 치료 후 탈모 현상은 두부에만 한정하는 것이 아니라 체모, 눈썹 및 속눈썹까지 세세하게 영향을 미칩니다. 다른 부위가 머리카락보다 탈락 현상이 덜 한 이유는 모발의 성장을 담당하는 세포 분열이 비교적 덜 활발하게 때문입니다. 


항암치료 후 모발 성장



항암 치료 후 나타나는 탈모 현상은 사람마다, 치료 방법에 따라 차이를 보입니다. 보통 항암 1차 치료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2주 후에 탈모가 진행되어 쉐이빙이 필요한 시기라고 인식합니다. 탈모 현상에도 여러 종류가 있습니다. 항암 치료 후 탈모는 '한시적' 탈모 현상이라고 판단합니다. 

 

탈모 현상이 일어나면 적기에 맞추어 쉐이빙을 진행하여야 모발 탈락 시 일어나는 불편한 느낌을 감소시킬 수 있습니다. 탈모 후 모발의 성장기 단계에 들어서게 되면 두피 관리를 소홀히 하지 않고 적절한 영양을 꾸준히 공급해주어야 합니다. 탈모 현상 전 유지했던 모발의 양 및 굵기, 컨디션 등이 올바르게 복구될 수 있도록 케어를 해주어야 합니다. 



출처 박승철 위그스투디오

항암 치료 후 스타일 별 탈모 회복 기간은? 




항암 치료가 마무리되면 성장기의 모발이 기존 모발 상태로 돌아가기까지 약 3개월 정도가 소요됩니다. 한 달을 기준으로 하여 모발이 성장하는 길이는 1cm~1.5cm 정도입니다. 정수리부터 15cm 길이까지 성장하기 위해서는 1년에서 1년 6개월 정도가 소요됩니다. 


모발이 성장하는 기간 동안은 약 두 달에 한 번씩 머리카락 끝 부분의 정리를 해주어야 건강한 모발이 유지됩니다. 항암 치료 후 모발이 자라면서 기존 모발의 상태와 유사하게 회복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적절한 영양을 공급하는 것입니다.  




-암환자의 탈모 및 영양 결핍



항암 치료 및 적절한 영양 공급이 원활하지 않아 탈모 현상이 생기게 됩니다. 영양 보충제가 곧 탈모 치료 방법이 될 수는 없습니다. 영양을 보충하는 과정은 모발이 건강하게 자라고 필요한 영양을 공급해주어 기존 모발 상태를 만들어내기 위한 보조적인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암환자가 탈모 현상 후 발모 과정에 도움을 받기 위해서는 좋은 음식을 섭취하여 건강한 모발 성장 환경을 조성해주는 것입니다. 영양소를 골고루 분배하여 밸런스를 맞춘 식단이 우선이며 영양 보충제는 보조로서의 역할을 기대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에 따라 영양이 결핍되는 경우에는 탈모가 악화하는 원인으로 작용하게 됩니다. 필수 영양소인 단백질 비타민 및 미네랄 등이 풍부하게 함유된 식사를 적정량 해주는 것이 건강한 모발을 위한 길이지만, 이 기본적인 요소에 결핍이 생기면 탈모 현상을 줄이는 도움이 더뎌지므로 신경을 쓰는 것이 좋습니다.  


인간이 음식으로 인하여 영양소를 섭취하고 나면 뇌는 각 신체 부위에 영양을 전달하게 되고 모발은 후에 필요한 영양분을 전달합니다. 탈모 현상을 개선하고 본래의 모발 상태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신선한 재료를 기반으로 식단을 계획하고 병원 치료와 병행하여 철저한 관리를 해주어야 합니다. 



-암환자의 식사 요령


암환자는 항암 치료 후 여러 가지 현상이 나타나는데, 탈모 개선을 위하여 이를 고려하여 올바른 식사 습관을 인지하고 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치료 후에는 식욕 부진이 생길 수 있습니다. 이때는 식사 시간을 단호하게 지키기보다는 입맛이 당기는 경우에 바로 식사를 진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식사 자체가 하고 싶지 않다면 마시는 형태의 식사를 권장합니다. 메스꺼움이 발생할 경우 공복 상태에서는 더 악화할 수 있으므로 적은 양을 자주 먹는 습관을 들이도록 합니다. 


후코이단샘플신청 치료 후 면역증강 후코이단 무료샘플>>신청


입맛이 변화하는 현상이 일어날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육류 섭취에 거부감이 들 경우 닭고기 혹은 달걀, 유제품 혹은 콩류 등으로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으로 대체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필수 영양소를 꾸준히 섭취하되 자극적인 조리 방법은 피하여야 합니다. 



*아래 단어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로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