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환자 구내염 및 입냄새 통증 관리 이렇게 해야

국내암정보

암환자 구내염 및 입냄새 통증 관리 이렇게 해야

건강사랑 0 3956

(광고) 네이쳐메딕AHCC후코이단 무료샘플 >>바로가기



암환자 구내염 및 통증 관리 이렇게 하라 




항암치료가 필요할 때, 환자들은 낮아진 면역력 때문에 잔병치레를 하는 경우가 흔히 나타납니다. 특히나 구내염은 항암치료 환자의 40퍼센트가 경험할 만큼 흔하게 발생합니다. 구내염이 발병하게 되면 염증 반응에 따라 목구멍 안쪽 점막이 빨갛게 되어 부어오르고, 이로 인해 침을 삼키는 것이 힘들어집니다. 


통증이 생길 뿐만 아니라 말하는 것이나 음식물 섭취 등에도 불편을 느끼게 됩니다. 입맛이 달라지거나 입 안이 마르는 등 식생활만이 아니라 구강 건강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칩니다. 이토록 암 환자에게 흔하게 발생하는 구내염 관리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청결한 구강 상태


입 속에 나는 염증은 한번 생기면 힘든 만큼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염증 예방을 위해서는 구강 상태를 청결히 하는 것이 좋은 방법입니다. 자극이 되기 쉬운 뻣뻣한 칫솔모보다는 부드러운 것을 이용해 이를 닦고 잇몸, 혀, 입천장까지 꼼꼼히 닦아야 합니다. 혹은 틀니를 사용하는 사람이라면 틀니용 세정제를 이용하거나, 1.5퍼센트로 희석시킨 과산화수소 용액에 6~7분 가량 담가두는 것이 좋습니다. 또는 치실이나 치간칫솔을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생리식염수와 중조, 구강청정제와 과산화수소를 이용하여 만드는 구강함수액으로 입 안을 헹구는 과정을 추가하여도 좋습니다. 혹은 항암치료를 받기 전에 미리 구강 상태를 점검하고 개선해두는 것이 구내염 예방에도 도움이 됩니다.



수분을 유지하자


입술이 마르면 자연히 입도 마르게 됩니다. 특히나 취침 중에는 입이 벌어지는 경우가 많아, 입 안이 바싹 마르기도 합니다. 건강한 사람이라도 입이 마르게 되면 구취가 나고 구강 상태가 나빠지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이때 가습기와 립밤을 사용한다면 이러한 입 마름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적정 습도를 유지해준다면 항암치료로 인한 구내염을 완화하는 데 좋습니다. 입 마름을 미연에 방지할수록 구내염이 생기거나 혹은 심해질 수 있는 가능성을 낮출 수 있습니다.


후코이단소개 암환자영양식, 후코이단 효능은 있을까?>>이동



 자극 없는 식생활


자극을 주는 양념이 된 음식이나 단단하고 거친 음식은 피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자극적인 것이라 하면 레몬처럼 신 것이나 알코올 함량이 높은 것, 혹은 뜨겁거나 바삭바삭한 음식 등이 대표라 할 수 있습니다. 


자극이 되지 않도록 부드러운 음식물을 섭취하고, 음식 삼키기가 어려울 때에는 믹서 등으로 갈아서 먹거나 식사 대용으로 출시된 영양보충제를 대신하여 먹는 것이 좋습니다. 항암치료중인 환자에게 줄 요리를 할 때에는 음식을 잘게 썰고, 부드러워질 때까지 충분한 시간을 들여 조리해야 합니다.



출처 국가암정보센터


  고단백질 식사가 필요



영양 음료를 마시는 것도 구내염에 도움이 됩니다. 고칼로리, 고단백일수록 더욱 좋습니다. 유제품이나, 닭고기, 소고기, 생선 등과 같은 고단백질 식단으로 식사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만, 영양을 갖춘 식사를 하여도 담배를 피우거나 음주를 하는 것은 금물입니다. 담배나 술은 입 안 점막에 자극이 되므로 다시 염증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매일 비타민과 미네랄을 챙기고, 물을 자주 마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면역력이 낮아져서 발생하는 문제이기에 몸의 면역을 좋게 해줄 수 있도록 평소에 부족했던 성분의 영양제를 챙겨 먹어 영양 밸런스를 맞추어 준다면 더욱 좋습니다.



 ▶ 통증 심할 때에는 얼음 물기


염증 부위에는 연고를 발라주면 보다 짧은 기간 안에 나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연고로도 잘 낫지 않고 식사를 할 때에 통증이 발생할 정도라면 잠시 얼음을 물고 있는 것이 식사하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얼음의 한기가 붓기를 가라앉히기 때문입니다. 이것만으로는 도움을 받는 것에 한계가 있긴 합니다. 아무리 얼음으로 붓기를 가라앉힌다 하여도 직접적인 치료는 되지 않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의료진과 상의를 하여 적절한 조치를 취하는 것입니다. 입 안에 상처 혹은 궤양이 생긴다면 칫솔이나 치실보다는 거즈나 면봉으로 입 안을 청결히 해주는 편이 더욱 도움이 됩니다.



항암 치료를 하시는 분들 중 구내염이 자주 발생한다 하시는 분들께서는 위와 같은 방법으로 관리를 하실 수 있습니다.

*아래 단어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로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